[웹소설/번역기] 카르마의 탑

20/01/20 완결로 인한 추가갱신




이번 올릴 소설은 






카르마의 탑


(カルマの塔) 입니다.








현재 일본에서 서적으로 정발 중인 작품입니다.










이 작품의 어필사항





이 소설은 완결되었습니다.








아주~~ 아주~~ 다크 판타지!!








미친 분량!!!









1화만 봐도 엄청 다크다크하네요..이런 설정에 약하신 분들은 GG를 쳐주세요

(대신 그만큼 복수하는 맛이 있을 듯)












현재 2020년 1월 5일 628화(완결)까지 번역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원본 : https://kakuyomu.jp/works/1177354054886943247





키워드 : 역사·시대·전기 잔혹 묘사 있어 폭력 묘사 있어 전기 복수 비극 희극 이세계






줄거리 : 이 세상은 평등하지 않다.



 글라스에 찰랑찰랑 가득 찬 포도주를 들이키는 사람이 있으면, 

몇번이고 제자리 걸음된 흙탕물을 훌쩍거리는 사람도 있다. 

따뜻한 모피에 몸을 싸는 사람도 있으면, 얄팍한 넝마를 감기는 사람도 있다.




 이 세상은 행복하지 않다.


 태어난 순간, 사람은 격차의 바다에 떨어진다. 

부자 아들, 가난한 아이, 귀족인 아이, 농부인 아이, 노예의 아이. 

노예로 태어난다면 최후, 기어오르는 것을 위는 좋아 하지 않는다.



 이 세상은 잔혹하다.



 누군가의 행복은 누군가의 불행. 

일정량의 자원을 둘러싸고, 사람은 싸워, 빼앗아, 죽인다. 

산다는 것은 시체 위에서 춤추는 것이다. 미쳐, 먹어라, 범해, 죽여라.

 이 세상은, 지옥이다.


 그러니까 사람은 빛을 요구한다.





[라이킴] 카르마의 탑.zip







  1. profile
    dna0509rla

    이게 결국 완결이 되는구나...

  2. profile
    화열운

    이거 분량이 너무 많아서 완결나면 보려고 했던 건데... 완결이 결국 났네요

  3. profile
    20210823

    읽고나면 여운이 진하게 남는 소설
    뭔가 속에 찝찝함이 남는 소설
    필력하나는 믿을 수 있는 그런 소설입니다
    흔하디 흔한 하렘 양판소에 질리신 분들 들어오세요
    후회는 하지 않을거라 확신할 수 있습니다

  4. profile
    So

    오오 감사합니다

  5. profile
    초코맛게임

    용량이많아서 읽어보려했지만 딥다크하시다해서 패스했던작품...완결이났군요...ㄷㄷ

  6. profile
    리네

    이거 2주전에 갱신해 주셨는데,완결되자마자 바로 다시 갱신하신 라이킴님 아주 굿잡입니다~!

  7. profile
    도락여행

    분량 많은 완결작이어서 좋네요.
    꽃길을 걷지 않는 주인공이라니 기대하고 읽겠습니다.

  8. profile
    yutio

    저번에 올라온 것 같은 데 역시 다크다크는 저랑 안 맞는 것 같습니다.

  9. profile
    NaNo

    초반부터 딥 다크다크해서 읽다가 포기했는데 내용은 흥미진진해서 그런지 다시 읽어볼게요!!

  10. profile
    지금도 초심자

    도전 저번에 GG 친것이 여기에선 도전해봅니다 하지만 표지부터가 다크다크해요 ㅠㅠ

  11. profile
    Crackers

    나온지 얼마 안되서 또다시 완결되어 나오다니 호고곡

  12. profile
    Leo

    완결까지 번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13. profile
    Nio

    주인공이 냉철하고 잔옥하고 어떤대가를 치르더라도 타인의 힘을 빌려서 복수에 도움이 된다면 더러운일도 하는 주인공이 어떻게 되는지가 흥미진진해서 내용이 암울해도 계속해서 보았습니다. 필력이 뛰어나고 재미있지만 긴작품을 번역해주셔서 감사합니다

  14. profile
    dsd

    정말 재밋게봤음.3주정도걸려서 다봤는대 암울한것도 참고 다보면 정말재밌음 시간나는사람들은 참고서라도 꼭다봤으면 좋겠음

  15. profile
    egoist

    이런류는 주인공이 마지막엔 꼭 보상받았으면 좋겠네요

(?)